| 최종편집: 2018년10월16일00시53분( Tuesday )



[ education ]

전북교사 90%, 정치표현 자유 “찬성”

정치인 후원 찬성도 81.6% 달해...교육정책연구소 1798명 설문

문수현 기자 (2018년 01월 08일 21시)


시국선언 등 정치적 표현의 자유에 대한 찬반을 묻자 전북지역 유초중고 교사 90.8%가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지하는 정치인 후원에 관해서도 찬성이 81.6%나 됐다.

이런 내용은 전북교육청 직속기관인 전북교육정책연구소가 지난해 말 전북 유초중고 교사 1798명에게 설문조사 방식으로 ‘교원의 정치적 기본권의 규범과 실제에 관한 연구 용역’을 실시한 결과다.

교육정책연구소가 8일 발표한 조사결과에 따르면, 교사 92.9%는 교원에 대한 정치적 기본권이 확대되어야 한다고 여기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매우 찬성 23.6%, 찬성하는 편 69.2%).

정치적 기본권은 언론출판, 정치결사, 집회 시위의 자유와 선거권, 정당 가입 등으로 세분화할 수 있는데 현행 법률은 교원 등 공무원에 대해 중립성을 들어 일부 권리를 제한하고 있다.

설문 응답자들은 기본권이 확대돼야 할 이유로 △교원도 국민의 한사람으로서 기본권 보장 당연(95.7%) △스스로 교육 자주성, 중립성 지키기 위해(90.7%) △교육현안 해결 및 발전 위해(88.6%) 등을 들었다.

또 응답자의 77.1%가 정치적 기본권 확대와 정치적 중립성이 공존할 수 있다고 답변했다. 이와 관련, 정치적 기본권이 확대되더라도 교육의 중립성이 지켜질 것이라는 전망도 78.4%에 달했다.

 
▲전북교육청 교육정책연구소

정치적 기본권에 대해 교직사회가 관심이 높은 것도 확인됐다. 63.6%는 평소 교원의 정치적 기본권(정치적 표현의 자유, 정당활동, 선거활동 등)에 관심이 있다고 답변했다. 고등학교 교원(66.9%), 남성(74.4%), 50대 이상(69.2%), 교감・교장(73.5%)에서 특히 관심수준이 높았다.

국정교과서, 세월호 등 정치사회적 이슈와 관련해 시국선언에 참여하는 교원을 보면 어떤 생각이 드느냐는 질문에는 △당연한 권리로 참여하고 싶다(68.3%) △그럴 수 있지만 동참하고 싶은 생각 없다(27.5%) △부적절한 행위(1.2%) 순으로 나와 높은 공감도를 보였다. 계층별로 세분화 해보면 학교 급별로는 유치원 교원(75.7%), 교원단체 별로는 전교조 가입 교원(88.9%)에서 높게 나왔다.

이와 함께 정치적 기본권 주요 내용별로 찬반 의견을 물었다. △시국선언 등 정치적 표현의 자유 찬성(90.8%) △지지하는 정치인 후원 찬성(81.6%) △자유로운 선거 출마 찬성(65.6%) △특정정당에 가입 찬성(61.2%) 순으로 나타났다.

반대 의견의 분포도 다양했다. 정치적 표현의 자유에는 6.4%만 반대했고, 지지하는 정치인 후원에 대해서는 15.3%가 반대했다. 하지만 자유로운 선거 출마에는 31.2%, 특정 정당 가입에는 35.9%, 선거운동 참여에는 45.9%가 각각 반대해 꽤 높은 비율을 보였다.

교육과정에 있지 않는 사회 현안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계기교육에 대해 94%가 긍정적인 의견을 나타냈고, 실제 계기교육의 경험이 있다는 응답은 36.8%로 나왔다. 경험이 없다는 응답이 62%로 많았다.

연구보고서는 이번 결과에 대해 절대다수 교원이 정치적 기본권 확대의 필요성에 공감을 나타내고 있다며 이를 제한하는 규정 개정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전북교육청 교육정책연구소


        트위터로 보내기  

   

+ 최신뉴스

전북도립여성중고 신입생 모집
중·고교 과정 60명...내년 2월 8일까지


전북교육청, 2016년 지정 혁신학교 종합평가
27개교 재지정 평가착수...11월초 재지정 여부 결정


우석대, 청년채용 오디션 캠프 성료
지난주 남원 스트위호텔서...특성화고교생·대학생 참여


전북도, 암염소 도태 장려금 긴급지원
염소 사육·수입 늘어나 가격안정 도모...3928마리 대상


지연된 정의는 정의가 아니다
[정은애의 ‘퀴어 이야기’(5)] 성소수자부모모임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