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8년08월16일22시48분( Thursday )



[ education ]

김재수 교수팀 개발한 미생물제제 사업화 성공

‘총채싹’ 시판...미생물 균주 이용한 생물학적 방제제

유희경 기자 (2018년 02월 06일 22시)


 
▲전북대 김재수 교수 연구팀

전북대는 지난 5일 “전북대와 팜한농이 공동 개발한 ‘총채싹’이 지난해 총채벌레 방제 시장에 성공적으로 런칭돼 사용화됐다”고 밝혔다.

‘총채싹’은 작물 지상부의 총채벌레 알·유충·성충 방제에 의존하던 기존 방제 관행을 벗어나 토양에 처리해 작물 지하부의 총채벌레 번데기를 방제하는 새로운 개념의 제품이다.

전북대 측은 “특히 전북대 김재수 교수팀(농생물학과 곤충미생물공학 연구실)이 개발한 살충 활성 미생물 균주를 이용해 만든 생물학적 방제제로 잔류 농약에 대한 걱정도 없다”고 밝혔다.

총채벌레의 종합적인 방제 관리 측면에서 ‘총채싹’을 토양에 처리해 지하부 총채벌레 번데기를 방제하고, 기존 약제를 이용해 지상부의 알·유충· 성충을 방제함으로써 저항성 총채벌레까지 효과적으로 관리가 가능하다.

총채싹 제품의 주성분인 ‘B. bassiana ERL836’은 자낭균의 일종으로 곤충에만 특이적으로 살충활성 보이며, 총채벌레 표피에 포자가 부착한 후 발아하여 균사의 형태로 침입하여 치사시킨다.

김재수 교수는 “현재 전체 염기서열 분석과 전사체 연구가 진행되고 있어, 현재까지 밝혀지지 않은 살충활성 기작이 조만간 학계에 보고될 것”이라고 말했다.


        트위터로 보내기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 : 김재수 교수팀 해충방제 특허 상용화 된다
국내 최초 토양처리형 총채벌레 전문 친환경자재 개발
(주)팜한농에 이전 2017년 ‘총채싹’ 제품 출시


   

+ 최신뉴스

전북교육청 9월1일자 인사 발표
교육전문직 71명 등 총 276명 임용...교육국장 김국재·인성건강과장 김쌍동


우석대, 한국어 초급문법 연습장 발간
기본 문법 80개 수록...외국인학습자 위한 기본서


전북대, 이병기·최명희 문학상 공모
오는 31일까지 접수...당선자에 총 800만 원 상금


군산대 ‘청년인재 집중양성 사업’ 선정
4차 산업혁명 선도 드론SW 전문가 양성


군산, 광복절 기념 근대의상 패션쇼
근대역사박물관서 ‘개화기에서 신한복까지’ 주제로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