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8년09월21일16시16분( Friday )



[ 2018 ]

황호진 “내년도 고교 무상교육 전면실시” 공약

OECD 국가 대부분 실시, 학부모 86% 찬성

문수현 기자 (2018년 02월 26일 20시)


황호진 전북교육감 예비후보는 26일 자신의 대표공약으로 ‘2019년 고등학교 무상교육 전면 실시’를 약속했다.

황 예비후보는 “고등학교 무상교육은 OECD 국가 대부분이 실행하고 있는 교육복지 정책이다”라고 소개하면서 “전북의 경우 경제적으로 낙후되고 지역적으로 소외돼 있는 만큼, 무상교육을 통해 미래세대에게 과감하게 투자하는 교육정책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어 “그럼에도 고등학교 무상교육은 지난 정부에서 공약으로 제시한 바 있으나 지켜지지 않았고, 문재인 정부에서도 100대 국정과제로 2020년부터 단계적 실시 계획으로 2022년 전면화 가능성을 열어놓은 상태”라고 말했다.

현재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34개국 가운데 한국을 제외한 33개국이 고교 과정을 의무교육 또는 무상교육으로 하고 있다.

교육부와 문화체육관광부가 지난해 12월 한국갤럽에 의뢰해 학부모 1510명을 조사한 결과, 고교 무상교육 찬성이 86.6%로 압도적이었다. 한국교육개발원이 지난해 초중고 학부모를 설문조사한 결과에서도 가장 중점을 둬야 할 정책 1위(23.1%)로 고교 무상교육이 꼽혔다.

한편 제주교육청은 2018년부터 도내 공·사립 고등학교와 국립 고등학교, 방송통신학교 등 모든 고등학생들에게 입학금 및 수업료, 학교 운영비 전액을 지원하게 된다.

황호진 후보는 이에 대해 “지금 전북에는 학생을 위한 교육정책과 교육살림 전반을 정확하게 파악하고 예산이면 예산, 시스템이면 시스템까지 대수술을 할 수 있는 교육행정전문가가 필요하다. 그렇게 되면 2019년부터도 고등학교 전면무상교육은 가능할 뿐만 아니라 불가능하다고 여겨졌던 일들이 실현될 수 있다”고 말했다.


        트위터로 보내기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 : 황호진 “들어주는 것만도 청소년에 도움”
자살 소재 뮤지컬 ‘들어주세요’ 관람 ...“연극 메시지 마음에 새길 것”


   

+ 최신뉴스

황인홍 무주군수, 농어촌군수협 부회장 선출
2012년 73개 지자체로 출범...“농어촌 주민 삶 위해 노력”


정읍, 태산선비문화권 주제전
전라권 중견작가 12명 참여...시립미술관서 10월14일까지


군산대, 대학 기술지주회사 설립 인가받아
대학 단독으론 전북 최초...20개 자회사 설립 목표


전북교육청 ‘인적자원개발 우수기관’ 선정
교육부·인사혁신처 인증...인증로고 3년간 사용


전북교육청 5급 승진 ‘역량평가 80%’
명부는 20%만 반영...대상자 62명 중 18명 선발예정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