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노총 전북본부, 문재인 정부에게 전교조 법외노조 행정처분 즉각 취소요구
청와대 대변인 직권취소 불가 발표에 항의


( 한문숙 기자    2018년 06월 24일 12시48분   )

민주노총 전북본부는 박근혜 정권에 의해 법외노조로 몰린 전교조의 합법화에 대해 문재인 정부의 청와대 대변인이 직접나서 법외노조 직권취소 불가 입장을 밝힌 것에 대해 비판 성명을 내놨다.

지난 6월 19일(화) 전교조 조창익 위원장과 고용노동부 김영주 장관이 전교조 법외노조 관련하여 첫 만남의 자리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김영주 장관은 조창익 위원장에게 “법외노조 직권 취소에 대해 법률 검토를 하겠고 청와대와도 협의 하겠다”라고 했다. 하지만 하루도 지나지 않은 20일(수) 오전에 청와대 김의겸 대변인은 “직권 취소는 불가하다”라는 입장을 일방적으로 발표했다.

이에 대해 전북본부는 "(문재인) 대통령의 후보시절 공약 마저 뒤집어 버린채, 주무부처 장관의 검토 약속을 청와대가 하루만에 나서서 정면으로 거부하는 꼴이니 지금껏 제대로 된 노동정책이 없었던 민낯이 확인된 것"이라고 평가했다.

이어서 "근로기준법 개악, 최저임금 개악, 공공부문 정규직화 수수방관, 공공기관 호봉제 폐지 압박 및 직무급제 밀어붙이기 등을 보면 문재인 정부가 말하는 ‘노동존중’은 ‘노동 뒷통수치기’, ‘노동 개무시’가 아닌가 하는 의문"을 제기했다.

전북본부는 "문재인 대통령이 후보시절 노동조합 결성하고 가입하는데 방해하는 행위에 대해 강하게 처벌하겠다고 한 말들을 우리는 똑똑히 기억하고 있다"며 "즉각 전교조 법외노조 행정처분을 취소하고 노동자의 노조할 권리를 보장하라"고 요구했다.



        트위터로 보내기  
















방탄소년단 부산 팬미팅 무슨 일..
티켓팅 입장 관리 엉망, 분노하는 팬심
전북교육청, 완산학원 기소4명 해..
완산학원 정관 제48조에 의거 대상자 적절한 조치할 것 지시
한국, U-20 월드컵 결승 진출 ..
16일 오전 1시 우크라이나와 대결
전주시 국제슬로시티연맹 ‘대상..
최고상 ‘오렌지달팽이2019’ 영예...도시정책 질 ‘최고’
전주대, 사물인터넷(IoT) 선진국..
여름학기 동안 미국·싱가포르 등 IoT 혁신 5개국 기업·대학 탐방
전북교육청, 청소년 글로벌 리더..
14일 한국전통문화전당...미국 유학 한인학생회 멘토 초청
군산대 장세명 교수, 과학기술우..
수직 제트류와 개수로 수력을 이용한 이물질 분리기의 성능 개선 공로
순창군 바이오헬스 마이크로바이..
13일, 포럼 열고 미래먹거리 사업 발굴 총력




   

PAGETOP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중인1길 43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