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8년12월11일21시14분( Tuesday )



[ education ]

전주 에코시티에 첫 국공립어린이집 들어선다

전주시-입주자대표 20년 무상임대 후 국공립 전환 협약

문수현 기자 (2018년 10월 12일 19시)


신도시로 개발 중인 전주시 송천동 에코시티에 첫 번째 국공립어린이집이 들어설 예정이다.

전주시는 12일 송천동 에코시티 더샵 아파트 입주자대표회의와 협약을 통해, 아파트 단지 내 어린이집인 에코시티 더샵 어린이집을 20년간 전주시에 무상으로 임대한 뒤 국공립으로 전환키로 했다.

현재 전주지역에는 지난 1월 국공립어린집으로 전환한 한라아이원어린이집을 포함한 8곳이 운영되고 있으며, 이번 협약에 따라 총 9곳으로 늘어나게 됐다.

에코시티 더샵 1단지 내 에코시티 더샵 어린이집은 단지 내 관리동 어린이집으로, 입주자대표회의는 약287㎡규모의 어린이집을 오는 2038년까지 20년간 전주시에 무상 임대키로 했다.

시는 이날 협약에 따라 오는 10일부터 18일까지 공개모집 과정을 거쳐 어린이집 민간위탁 운영자를 선정하고, 시설 기능보강사업을 거쳐 올해 안에 국공립어린이집을 개원할 예정이다.

시는 보육의 질을 높이기 위해 올 연말까지 이날 협약을 체결한 에코시티 더샵 어린이집을 포함한 3개 어린이집을 국공립어린이집으로 전환, 총 11곳의 국공립어린이집을 운영할 방침이다.

이에 앞서, 에코시티 더샵 아파트 입주자대표회의는 지난 2월 아파트 입주 후 입주민들이 국공립어린이집으로의 전환을 희망함에 따라 입주민 과반수 동의를 얻어 지난 7월 국공립어린이집 전환신청을 했다.

이후, 전주시는 국공립어린이집 확충사업으로 1억2000만원을 확보한 후 민간위탁 추진계획을 수립했으며, 전주시의회의 민간위탁 동의안 의결 등 국공립어린이집 전환 절차를 거쳐 이날 협약에 이르게 됐다.

신계숙 전주시 여성가족과장은 “이번 협약은 에코시티 내 첫 번째 국공립어린이집 전환으로 의미가 있다”면서 “앞으로도 믿고 맡길 수 있는 양질의 보육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국공립어린이집을 지속적으로 확대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전주 송천동 에코시티

[광고]


        트위터로 보내기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 : 화정초교, 전주에코시티에 3월 개교
병설유치원 4학급 포함 47개 학급 규모


   

+ 최신뉴스

군산대, 수시모집 최종합격자 발표
신입생 정시 가군·다군 520명, 편입생 427명 모집


전주금암광장, 5거리→4거리 변경
새 교통체계 시행...어디서도 좌회전 가능해져


투기성 산골 태양광시설 줄어들까
산지관리법 개정령 지난주 시행...지목변경 노린 투기 잡힐지 ‘관심’


원광대 신평학술상에 진은정 교수
올해 제정, 이공계열 교수 지원...연구지원비 1천만 원


전북 전교조, 학습연구년제 개혁 촉구
"선발조건에 기관 상주라니...교육청 잔심부름꾼 전락" 주장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