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환 교육감 “공교육 기준 보이겠다”
8일 신년 기자회견...학교자치·특권교육폐지·교권 등 강조


( 문수현 기자    2019년 01월 08일 14시32분   )

3선 2년차를 맞은 김승환 전북교육감이 “유아교육부터 고등학교 교육까지 공교육의 기준이 되는 전북교육을 완성하는 데 노력하겠다. 혁신미래교육을 구체화하는 데 매진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김 교육감은 8일 오전 도교육청 브리핑룸에서 신년 기자회견을 열고, 2019년 전북교육청의 주요사업 내용과 방향성을 설명했다.

먼저 김 교육감은 교육자치를 강조했다.

김 교육감은 “저와 교육부장관이 공동의장을 맡고 있는 교육자치정책협의회를 통해 ‘유초중등교육의 지방분권에 관한 특별법’ 제정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김 교육감은 이어 “유·초·중등교육 권한 배분의 최종 목표는 학교자치에 있다. 이는 교육의 실질적 주체가 교육 관료에서 학교와 교사로 넘어가는 것을 의미한다”며 학교자치조례 추진 의지를 재차 강조했다.

‘특권교육 폐지’와 ‘민주시민교육 활성화’에 대한 뜻도 밝혔다. 이를 위해 전북교육청은 올해 3월 조직개편을 통해 민주시민교육과를 신설하고, 인권·노동·성평등·평화통일·환경생태 교육 등을 강화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남북교류 활성화에 맞춰 평화통일교육에서 성과를 내겠다는 뜻도 밝혔다.

이와 함께 교사의 전문성을 키우기 위한 교사 연수 지원과 함께, 교권 침해 행위에 대한 엄중 대응 입장도 밝혔다.

김 교육감은 “교사는 부당하게 공격받는 일이 없어야 하며, 수업과 평가에서의 자율성을 인정받고 보호받아야 한다”면서 “교사를 상대로 한 폭력에 대해서는 피해교사의 동의가 없더라도 도교육청이 직접 형사고발을 포함해 엄중대응 할 것”이라고 말했다.



        트위터로 보내기  
















방탄소년단 부산 팬미팅 무슨 일..
티켓팅 입장 관리 엉망, 분노하는 팬심
전북교육청, 완산학원 기소4명 해..
완산학원 정관 제48조에 의거 대상자 적절한 조치할 것 지시
한국, U-20 월드컵 결승 진출 ..
16일 오전 1시 우크라이나와 대결
전주시 국제슬로시티연맹 ‘대상..
최고상 ‘오렌지달팽이2019’ 영예...도시정책 질 ‘최고’
전주대, 사물인터넷(IoT) 선진국..
여름학기 동안 미국·싱가포르 등 IoT 혁신 5개국 기업·대학 탐방
전북교육청, 청소년 글로벌 리더..
14일 한국전통문화전당...미국 유학 한인학생회 멘토 초청
군산대 장세명 교수, 과학기술우..
수직 제트류와 개수로 수력을 이용한 이물질 분리기의 성능 개선 공로
순창군 바이오헬스 마이크로바이..
13일, 포럼 열고 미래먹거리 사업 발굴 총력




   

PAGETOP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중인1길 43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