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광대 시외버스승강장 개소식 ‘성황’
서울남부터미널 10회 운행...지역운송업체·상권과 15년 만에 ‘합의’

( 한문숙 기자    2019년 06월 12일 18시09분   )
     


원광대는 학교 숙원 사업인 대학 경유 시외버스 승강장이 설치돼 운행에 들어감에 따라 11일 오후 6시 승강장 개소식 행사와 함께 축하의 자리를 마련했다.

원광대 사거리 시외버스 승강장 및 교내 숭산기념관에서 진행된 이날 행사는 박맹수 총장과 김형석 총학생회장을 비롯한 대학 구성원들과 이춘석, 조배숙 지역 국회의원, 정헌율 익산시장, 박헌수 익산경찰서장, 이용민 전라북도건설국장, 도의원 및 시의원, 전북고속 및 호남고속 대표 등 교외 인사들이 참석했으며, 육군부사관학교 군악대 퍼레이드와 익산 필하모니 오케스트라 축하 공연에 이어 그동안 승강장 설치에 공헌한 교외 관계자들에게 감사패도 전달됐다.

익산터미널에서 서울(남부터미널)행 노선이 원광대를 경유하는 시외버스 승강장은 지난달 15일 전라북도로부터 노선 변경인가를 승인받아 5월 31일부터 운행이 시작됐으며, 하루 10차례 운행을 통해 재학생 및 인근 주민들에게 편리성을 제공하고 있다.

3만여 원광공동체의 진심 어린 감사의 마음을 담아 단상에서 큰절을 올린 박맹수 총장은 “오늘의 뜻깊은 자리는 전라북도와 익산시 등 모든 분이 원광대와 지역의 발전을 위해 마음을 모아주신 성과로 생각한다”며 “그 은혜와 공덕을 깊이 명심하고, 세계에 빛나는 원광대로, 원광대가 있는 익산이 세계의 자랑스러운 도시로 자리하도록 3만여 원광가족이 일심협력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오늘이 있기까지 많은 우여곡절이 있었지만, 많은 분의 합작품으로 크나큰 성과를 이루었다”며 “지역인재 양성의 산실인 원광대가 다시 한 번 도약하는 새로운 출발점이 되고, 익산이 새로운 성장 동력을 얻는 계가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승강장을 이용하는 학생들로부터 시간 절약과 편리성으로 인해 환영을 받고 있는 원광대 경유 시외버스 승강장은 그동안 지역 택시 및 시내버스 업계 반발로 무산되다가 지역 상생을 위한 대표자 회의를 거듭해 15년 만에 합의를 이루어 냈으며, 원광대의 수도권 신입생 유치 활성화와 더불어 인근 지역 시민들의 교통편의 및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 : 원광대·중국북화대 30일 공동학술대회
‘동아시아 역사와 현실 문제’ 주제로 숭산기념관서













전북대 교수 수업 중에 "화류계 ..
"본인 조폭출신이니까 조심하라" 학생들에게 협박
완산학원 임시이사 파견 선임 명..
최종 8명 중에 7명 선임 2019년 9월 10일부터 2년간 임기
제17회 항공우주과학경진대회 전..
전국 대회는 10월 19일(토) 9시 부터 대전 카이스트
조명희 : ‘낙동강’의 작가이자..
수현이의 문학생각 - 한국현대문학 읽기(8-조명희)
교육NGO “전북교육청 위원회 운..
비공개 많고 위원장은 공무원 차지, 원안가결 8~9할..“대대적 점검해야”
[책] “반일 민족주의를 경계한다..
<사회진보연대>가을호...마르크스주의 시각서 현실 심층분석
무주군, 태권브이랜드 백지화
황인홍 군수 “효과검증·여론수렴 미흡했다”...싸늘한 여론에 굴복
군산대박물관, 신철균작가 특별전..
군산 찍은 수작 50여장 전시...25일 개막식에 작가와 대화도







   

PAGETOP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기린대로 179(서노송동) 5층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