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열섬 벗어날 수 있을까?
도심 17km ‘바람길 숲’ 조성키로...“해결책 못돼” 비판도

( 문수현 기자    2019년 09월 06일 14시20분   )
     


최근 들어 최악의 열섬현상을 겪고 있는 전주시가 도심 한가운데 바람길 숲을 만들기로 해 관심을 끌고 있다.

전주시는 갈수록 심각해지는 미세먼지와 열섬현상을 해소하기 위해 도시의 대동맥인 백제대로 주변에 바람숲길을 만들기로 했다고 6일 밝혔다.

오는 2021년까지 국비 100억원 등 200억원을 투입해 백제대로 곳곳에 녹지공간을 만드는 ‘도시 바람길 숲’ 조성사업을 추진하기로 한 것.

산림·공원과 도시숲을 선형으로 연결하는 바람길 숲을 조성해 도시 외곽 산림에서 생성되는 맑고 신선한 공기를 도심으로 끌어들인다는 게 핵심이다.

백제대로 주변의 불필요한 보도블럭을 걷어내고 다양한 나무를 심어 대기오염물질과 뜨거운 열기를 도시 외부로 배출한다는 계획도 내놨다.

명주골네거리부터 꽃밭정이네거리까지 백제대로(도로 폭 50m, 양방향 인도 폭 20m) 구간 중 보행자 통행량이 적은 넓은 콘크리트 포장면을 걷어내고, 하천과 만나는 구간의 주풍방향과 풍속 등을 분석해 가로변에 가로수와 띠녹지, 벽면녹화 등 다양한 녹지공간을 확충한다는 것.

시는 먼저 이달부터 총 9억8000만원을 투입해 ‘도시 바람길 숲’ 조성을 위한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을 동시에 진행할 계획이다.

도심 바람길 숲이 조성되면 △전주를 둘러싼 모악산·고덕산·묵방산·건지산·황방산 등 외곽 산림·근린공원 △만경강·전주천·삼천·소양천 등의 물길 △공원과 기존 시설녹지, 완충녹지 등 소규모 녹지 △도심 가로수 등을 녹지·하천 생태축으로 연결돼 미세먼지와 대기오염, 열섬현상으로부터 한 발 벗어날 수 있을 것으로 전주시는 기대하고 있다.

전주시 생태도시국 관계자는 “백제대로 주변 관공서·상가·병원·주민, 분야별 전문가 등의 의견을 충분히 수렴하면서 용역을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하지만 전주시의 ‘대책’이 근본적인 해법에 접근하기보다는 보여주기식에 그치는 게 아니냐는 지적도 있다.

참여자치전북시민연대 김남규 정책위원장은 “나무 심기 자체를 나쁘다고 볼 수는 없지만 도시 열섬 문제는 나무를 더 심는다고 해결될 문제가 아니다”라며 “접근방법을 달리 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전주시가 나무 심기에 신경 쓰는 것에 비해 사후 관리예산은 턱없이 부족하다”고 지적했다.


전주시 '바람길' 개념도














전북대 교수 수업 중에 "화류계 ..
"본인 조폭출신이니까 조심하라" 학생들에게 협박
완산학원 임시이사 파견 선임 명..
최종 8명 중에 7명 선임 2019년 9월 10일부터 2년간 임기
제17회 항공우주과학경진대회 전..
전국 대회는 10월 19일(토) 9시 부터 대전 카이스트
조명희 : ‘낙동강’의 작가이자..
수현이의 문학생각 - 한국현대문학 읽기(8-조명희)
교육NGO “전북교육청 위원회 운..
비공개 많고 위원장은 공무원 차지, 원안가결 8~9할..“대대적 점검해야”
[책] “반일 민족주의를 경계한다..
<사회진보연대>가을호...마르크스주의 시각서 현실 심층분석
무주군, 태권브이랜드 백지화
황인홍 군수 “효과검증·여론수렴 미흡했다”...싸늘한 여론에 굴복
군산대박물관, 신철균작가 특별전..
군산 찍은 수작 50여장 전시...25일 개막식에 작가와 대화도







   

PAGETOP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기린대로 179(서노송동) 5층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