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창군, 장류특구 공동기반시설 구축키로
민속마을 ‘전통발효식품 집적지구’로 선정...소공인 협업화 추진

( 한문숙 기자    2019년 09월 11일 20시56분   )
     


순창군 민속마을 장류특구 일대가 ‘전통발효식품 집적지구’로 선정되는 동시에 사업비 20억원을 확보하게 됐다.

이 사업은 중소벤처기업부장관이 상시 근로자 10인 미만의 소공인들이 모인 지구를 집적지구로 지정하고 이곳에 공동기반시설 구축을 지원해주는 사업이다.

순창전통고추장민속마을은 지난 1997년에 조성돼 한국의 대표 장류특구로 명성을 이어오고 있지만 시설 노후화, 종사자들의 고령화로 현재 보유하고 있는 공간 내에서 보관시설 확장 및 소비 트렌드에 대응한 제품 개발 등이 어려워졌다.

이에, 순창군은 이번 사업선정으로 국비 19억원, 도비와 지방비 21억원 등 총 40억원을 투입하여 순창읍 백산리 805번지 일원에 지상 2층, 연면적 1,457㎡ 규모로 공동기반시설을 구축할 예정이다.

시설에는 ▲제조생산시설(소포장시설, 소스제조시설 등) ▲공동 저온·냉동창고 ▲물류집하장 ▲교육 및 회의실 등이 들어선다. 시설 주변에는 장류연구소, (재)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과 같은 연구기관과 체험관광자원인 장류체험관, 발효소스토굴 등이 어우러져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전망된다.

김재건 미생물산업사업소장은 “이번 소공인 집적지구 지정을 계기로 소공인 조직화와 협업화를 통해 경쟁력을 제고 시킬 수 있는 방안을 강구하여 본 사업을 차질없이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순창전통고추장민속마을
















전주, 코로나19 차단 방역 전주전..
24시간 비상체계 유지...추가적인 동선 파악 집중
이상: 공포에 질린 13인의 아이들..
수현이의 문학생각 - 한국현대문학 읽기(12-이상)
전주시, 코로나19 환자 발생...대..
환자 동선 파악 중...대구 신천지 예배 참석 여성은 자가격리
군산 대학들, 전기차 기술 지원한..
군산대 새중원-(주)엠피에스-지역대학 MOU
순창군, 코로나19 청정지역 만들..
보건의료기관 냉난방기 종합세척, 공기청정기 공급
[책] 정석종, 그의 삶과 역사학 ..
조선 민중사 1세대 연구자...정석종기념문집편찬위원회, 역사비평사, 2020
전북, 하루만에 코로나19 세번째..
113번째 환자 직장동료...도, 격리병실 57개 확보
“잘 썩힌 가축분뇨로 악취 없는..
다음달부터 축산농가에 가축분뇨 부숙도 검사 의무화







   

PAGETOP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기린대로 179(서노송동) 5층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