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8월07일19시13분
IMG-LOGO

전북대, 21일 예정했던 졸업식 취소

코로나19 확산 방지 총력...기념 방문도 자제 요청


  (  한문숙   2020년 02월 13일   )

IMG
전북대가 2월 21일 예정했던 졸업식을 취소하기로 했다.

전북대는 12일 오후 학무회의를 열고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졸업식을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이 결정 전까지는 규모를 대폭 축소하되 졸업식은 열기로 했었다.

전북대는 졸업을 기념하고자 학교 방문을 계획한 졸업생·학부모 등 가족들의 대학 방문도 최대한 자제해줄 것을 공지하기로 했다.

다만 사진촬영 등을 위해 학위복 대여를 원하는 학생들은 20일과 21일 이틀간 각각 학과 사무실(학사, 전문대학원) 및 전대학술문화관 2층(일반대학원 석·박사)에서 빌릴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특수대학원 졸업생은 해당 행정실에서 빌릴 수 있다.

이와 관련 전북대 측은 “코로나19 전파 차단에 범국가적인 노력이 집중되고 있는 만큼 대학도 이에 동참해 졸업식 취소를 결정하게 됐다”며 “일생에 한 번 밖에 없는 대학 졸업식이 취소돼 아쉬움도 있겠지만 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한 불가피한 조치로 이해해 달라”고 밝혔다.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