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10월23일18시28분
IMG-LOGO

전북도, 제24회 노인의 날 기념식 개최


  (  편집부   2020년 10월 08일   )

IMG
전북도가 8일 대한노인회 전라북도연합회 강당에서 ‘제24회 노인의 날 기념식’을 개최했다.

노인의 날(10. 2)은 어른을 공경하는 경로효친 사상을 확산하고, 어르신들의 노고에 감사드리는 사회적 분위기 조성을 위해 1997년 제정된 법정 기념일이며, UN에서도 1991년부터 매년 세계 노인의 날을 지정하여 기념해오고 있다.

이날 행사는 경로효친 의식을 드높이고 노인의 권익 신장과 노인복지증진을 도모하고자 전라북도와 도의회, 대한노인회 시군지회, 노인복지유공 수상자 등 50명 미만의 최소인원만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특히, 이번 노인의 날 기념식에서는 평소 희생과 봉사 정신으로 지역사회와 이웃에 헌신한 모범 노인 및 노인복지 공로가 큰 유공자에게 전라북도지사, 대한노인회 전라북도연합회장, 대한노인회 전라북도연합회 자문위원장 포상을 수여하였다.

이날 노인복지 분야는 대한노인회 전주시지회 효자 5동 분회장인 오영록 씨(남 79세)가 수상하였다. 그는 평소 경로당 화합과 노인의 복지향상을 위해 헌신적으로 봉사하며, 어려운 이웃을 돕고 지역 환경 개선에도 앞장서 살기 좋은 동네 만들기에 솔선 수범한 공적이 인정되었다.

모범노인 분야는 대한노인회 전주시지회 우아 2동 분회장인 김용식 씨(남78세)가 수상하였다. 그는 평소 경로당의 안전하고 편안한 환경조성을 위하여 코로나19 소독 및 안전교육을 실시하는 한편 독거노인 등 소외계층을 위해 봉사하는 등 사랑과 나눔의 봉사 실천을 통해 타의 귀감이 된 공적이 인정되었다.

최훈 전라북도 행정부지사는 축사에서 “앞으로도 어르신들이 사회적으로 존경받으며, 건강하고 행복하게 생활하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으며, 도내 38만 명의 어르신들이 모두 편안하고 행복하시도록 노인복지 확대에 더욱더 힘쓰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