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년05월21일21시14분( Tuesday )



[ 2018 ]

이재경 전북교육감후보 “실체 있는 공약에 주목해야”


윤지성(2018년 06월 11일 13시38분)


이재경 전북교육감 후보는 교육감 선거를 이틀 앞둔 11일 "유세현장을 돌다보면 시민들의 시큰둥한 반응을 적지 않게 본다. 이는 시민들이 더는 허위 공약에 속지 않겠다는 방증이다”라면서 “필요성을 느끼지 못할 만큼 현실성이 떨어지는 공약이 남발 되어선 안 된다”고 주장했다.

이 후보는 특히 “과거 전북교육은 교수출신 교육감들의 ‘실험성 정책’으로 나락의 길을 걸어왔다”며 “이번 선거를 통해 이들을 심판하고, 학교현장 경험이 풍부한 새 인물을 뽑아 추락한 전북교육 재건해야 할 것”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그는 “너도나도 4차 산업혁명에 대응하기 위한 정책을 내놓고 있지만 실효성은 의문이다”며며 “포퓰리즘 공약에 속아 과거 전북교육이 겪어야만 했던 아픈 과거가 더는 반복되지 않도록 이번 선거를 통해 악연의 끈을 반드시 끊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트위터로 보내기  

   

+ 최신뉴스

이광수를 어떻게 읽을 것인가
[수현이의 문학생각 - 한국현대문학 읽기(2-이광수)]


전북도의회 "이마트 노브랜드 입점 안돼"
21일 결의대회 열고 관련법 개정 촉구...광주 남광주시장선 입점 무산돼


전북교육청-전주완산경찰서 업무협약
21일, 학교 밖 청소년 발굴 및 선도·지원 방안 모색


전북대, 창의기술아카데미 참가학생 모집
5월 30일까지 중·고생 40명...자율주행차, 드론 교육


군산대, 공간활용 뛰어나다
교육부 평가서 지역중심국립대 그룹 ‘1위’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