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8년10월23일22시13분( Tuesday )



[ 2018 ]

이재경 전북교육감후보 “실체 있는 공약에 주목해야”


윤지성 기자 (2018년 06월 11일 13시)


이재경 전북교육감 후보는 교육감 선거를 이틀 앞둔 11일 "유세현장을 돌다보면 시민들의 시큰둥한 반응을 적지 않게 본다. 이는 시민들이 더는 허위 공약에 속지 않겠다는 방증이다”라면서 “필요성을 느끼지 못할 만큼 현실성이 떨어지는 공약이 남발 되어선 안 된다”고 주장했다.

이 후보는 특히 “과거 전북교육은 교수출신 교육감들의 ‘실험성 정책’으로 나락의 길을 걸어왔다”며 “이번 선거를 통해 이들을 심판하고, 학교현장 경험이 풍부한 새 인물을 뽑아 추락한 전북교육 재건해야 할 것”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그는 “너도나도 4차 산업혁명에 대응하기 위한 정책을 내놓고 있지만 실효성은 의문이다”며며 “포퓰리즘 공약에 속아 과거 전북교육이 겪어야만 했던 아픈 과거가 더는 반복되지 않도록 이번 선거를 통해 악연의 끈을 반드시 끊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트위터로 보내기  

   

+ 최신뉴스

전북교육청, 수석교사 17명 선발 계획
유치원 1명·초등 2명·중등 14명...내년 3월부터 4년간 활동


원광대 식품과 ‘된된한 한 끼’ 호평
된장·토마토·고기 ‘퓨전’...순창고추장 요리 전국대회서 우수상


전북도의회 교육위, 행정감사 대비 ‘발품’
익산·군산 이어 전주·남원 방문...원도심학교, 학생수련원 등 둘러봐


정읍, 27~28일 ‘공동체페스티벌’
‘시민모임에서 마을기업으로’ 창업 유도...2014년부터 8회째 ‘상생 축제’


강동규 대학원생, 미국 화학회지 표지논문 선정
전북대 고분자나노공학과 재학...가공성 우수하면서 열전도 좋은 고분자 소재 개발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