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8년12월14일19시11분( Friday )



[ 2018 ]

이재경 전 전주교육장 전북교육감 출마 선언

“교실 무너지고 교실 위태...38년 현장 경험 발휘하겠다”

문수현 기자 (2018년 01월 25일 22시)


이재경 전 전주교육장이 전북교육감 출마를 선언했다.

이 전 교육장은 25일 전북교육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전북의 귀한 딸과 아들이 자신의 꿈과 희망을 실현하는 교육을 만들기 위해 교육감 출마를 결심했다"며 출사표를 던졌다.

그는 "학교가 무너지고 교실이 위태롭고 아이들의 학력은 떨어지는데, 학부모와 지역사회는 그 실상을 모르고 있다"면서 "전북교육이 오늘날 이렇게 무너진 것은 초·중·고등교육에 대한 전문성도 없는 대학교수 출신 교육감이 지난 수 십 년간 대거 진출하면서부터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그는 "교사에서 출발해 학교장을 거쳐 전주교육장, 전북연수원장으로 근무한 38년 동안의 경험과 현장교육 전문성, 교육행정 실무능력으로 이런 문제점을 타개해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이 전 교육장은 "학생에게 꿈과 희망을, 학부모에게 안심과 신뢰를, 교사와 교직원에게는 보람과 긍지를 주는 학교를 만들겠다"면서 "교육 본질을 구현하는 참 교육감이 돼 전북교육 위상을 되찾고 자존감을 회복 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트위터로 보내기  

   

+ 최신뉴스

원광대 보석공예과 이원기 ‘대상’
국제공모전 실물 부문...렌더링 부문선 변우영 은상, 김남주 동상


임순여객 ‘서비스·경영 최고 농어촌버스’
친환경 추진, 서비스개선 노력...국토부 평가 ‘최우수상’ 쾌거


검찰, 허위사실 공표 혐의 김승환교육감 기소
선거토론회서 “인사만족도 90% 왔다갔다” 허위 발언...실제론 60%대


순창 발효미생물진흥원, 종균보급기관 지정
농축산식품부 지원으로 토착발효 미생물 종균화 본격화


“전북도, 누리과정 차액보육료 전액지원해야”
8개 광역시·도 전액 지원, 전북은 고작 1만5천원...만간어린이집 부모 부담 커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