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8년09월19일13시18분( Wednesday )



[ 2018 ]

서거석 “자림학교 대신할 특수학교 절실”


윤지성 기자 (2018년 04월 20일 13시)


서거석(제15대, 16대 전북대 총장) 전북교육감 예비후보는 20일 “전주자림학교 폐교를 대신할 특수학교 개교가 절실하다”며 “현실적인 공론화 과정을 거쳐 개교 준비에 들어가겠다”고 밝혔다.

서 예비후보는 이날 제38회 장애인의날을 맞아 “자림학교 폐교는 운영재단 간부들의 비위로 빚어진 일인데, 거꾸로 중증장애를 앓고 있는 재학생과 학부모에게 피해가 돌아가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자림학교 폐교로 기존 재학생은 기존 전주 북부에서 서부 끝자락까지 원거리 통학을 해야 하는데, 몸이 불편한 아이들의 고된 등하교는 비장애인이 상상하는 그 이상”이라고 지적했다.

특히 “자림학교 학생들이 완산구의 특정학교로 몰리면서 해당학교는 200명 넘는 아이들이 비좁은 공간에서 생활을 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대책 마련의 시급성을 강조했다.

서 후보는 또 “자림학교 폐교로 덕진지역은 특수학교가 없는 특수교육 불모지가 됐다”며 “덕진구에 공립 형태의 특수학교가 운영될 수 있도록 학부모 등과 협의체를 구성해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약속했다.



        트위터로 보내기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 : 서거석 “4.19혁명 민주주의 정신 계승해야”


   

+ 최신뉴스

군산시립교향악단, 브람스 정기연주
20일 저녁 예술의전당...백정현 지휘, 피아노 강준


전북 중소기업인 한마음대회 성황
중소기업 발전 유공자 17명 표창...체육대회 등 행사 다채


190만명에 추석 전 아동수당 첫 지급
0~5세 244만명 중 230만명 신청...전북이 신청률 가장 높아


전북, 내년 유·초·특수 교사 176명 뽑는다
유치원 40명, 초등 106명 등...지난해보다 71명 많아


선미촌, 기억과 성찰의 공간으로 -선미촌 리본 프로젝트 II- ..
[전북교육신문칼럼 ‘시선’] 박슬기
(산부인과 전문의, 페미의학수다 ‘언니들의 병원놀이’ 기획자)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380 (금암동)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