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경 국가교육회의 의장 “수능은 결코 공정한 제도 아냐”
수능 정시 확대에 부정적...“학종 문제점은 교육과정 다양화로 해결”

( 문수현 기자    2019년 09월 24일 00시14분   )
     


국가교육회의 김진경 의장(사진)은 23일 “학종도 문제가 있지만 수능은 결코 공정한 제도가 아니다”라며 수능 정시 확대에 재차 부정적인 견해를 밝혔다.

김 의장은 이날 세종시 한 식당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수능은 오지선다형이라 미래 역량을 측정할 수 없고, 재수·삼수 등 반복해서 공부하거나 돈을 들이면 점수를 따기 때문에 공정하지 않다”며 이같이 말했다. 수능시험은 고소득일수록 유리한 점이 있다는 지적이다.

학종의 문제는 교육과정 개편을 통해 해결할 수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

그는 “학종이 계속 문제되는 이유는, 학종은 다양성을 추구하는데 정작 고등학교 교육은 획일적이다 보니 교육과정 바깥에서 (비교과 스펙을) 가져오게 만들다가 사고가 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면 바깥에서 굳이 뭘 가져올 필요가 없다”고 지적했다.

김 의장은 수능을 ‘대입 자격고사’로 바꾸는 방안을 장기적인 대안으로 제시하기도 했다. 중학교까지 공통과정을 마친 뒤 기본역량평가를 통해 대학 진학이나 고등직업교육을 받도록 하는 방법이다.

한편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이날 시·도 부교육감 회의에 참석해 “고등학교 진학부터 첫 직장에 취업하는 과정 전체에서 특권계층에 유리한 제도가 무엇인지 전반적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유 부총리는 “대통령이 언급한 고교서열화 해소와 대입제도는 중요한 (개편) 검토사항”이라며 “동시에 우리 교육이 나아가야 할 미래방향까지 고려하고 있다는 것”이라고 밝혔다.




꼬리에 꼬리를 무는 기사 : 이래도 학력고사 시대로 돌아가자고 할 것인가?
행복은 성적순이 아니라, 하고 싶은 일을 꿈꾸며 노력하는 사회















전주, 코로나19 차단 방역 전주전..
24시간 비상체계 유지...추가적인 동선 파악 집중
이상: 공포에 질린 13인의 아이들..
수현이의 문학생각 - 한국현대문학 읽기(12-이상)
전주시, 코로나19 환자 발생...대..
환자 동선 파악 중...대구 신천지 예배 참석 여성은 자가격리
군산 대학들, 전기차 기술 지원한..
군산대 새중원-(주)엠피에스-지역대학 MOU
순창군, 코로나19 청정지역 만들..
보건의료기관 냉난방기 종합세척, 공기청정기 공급
[책] 정석종, 그의 삶과 역사학 ..
조선 민중사 1세대 연구자...정석종기념문집편찬위원회, 역사비평사, 2020
“잘 썩힌 가축분뇨로 악취 없는..
다음달부터 축산농가에 가축분뇨 부숙도 검사 의무화
군산대 3월1일자 인사발령
교무처장, 학생처장, 대학원장 등 주요 보직자 대폭 교체







   

PAGETOP





회사소개 | 개인정보관리지침 | 청소년 보호정책 | 저작권 안내 | 광고안내 | 고충처리
 

제호: 전북교육신문 | 등록번호: 전라북도, 아00066 | 등록일자: 2013.11.6 | 발행인: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임기옥
편집인: 문수현 | 종별:인터넷신문 |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기린대로 179(서노송동) 5층

 

전화: 070-7434-4800 | 팩스: 063-900-3789 | 메일수신: jbenkr@gmail.com | * 전북교육신문은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에서 운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