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년05월23일17시59분
IMG-LOGO

전북도, 성숙한 반려 생활 위한 온라인 교육 개설

동물보호법에 따른 의무교육 및 반려견 양육 정보 등 제공



전북도는 성숙한 동물보호·복지 문화를 조성하고 동물보호 인식을 높이기 위한 온라인 대국민 교육 사이트 ‘동물사랑배움터(htts://amps.epis.or.kr)’를 17일부터 운영한다고 밝혔다.

동물사랑배움터는 반려동물 영업자, 맹견 소유주에게 동물보호법에 따른 매년 3시간 이상 동물보호·복지개념 및 정책, 법규 준수사항, 사육관리·질병예방 등 의무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의무교육 외에 수의사와 훈련사가 참여하는 반려견 사육정보 및 기초 훈련방법(산책, 문제행동, 사회화 교육) 등 일반인의 반려견 입양 전 교육과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생명존중 인성교육 프로그램도 지원한다.

또한, 내 주변 동물병원, 동물 관련 영업장(미용업, 위탁관리업, 전시업 등), 동물보호센터 등 반려동물 생활정보 지원과 동물등록·동물학대 방지, 동물안전관리, 비반려인과 반려인이 준수해야 할 펫티켓 등 동물보호·복지 관련 홍보자료를 누구나 내려받아 사용할 수 있다.

전라북도 관계자는 “반려동물과 동행을 하고 나의 이웃들과 슬기로운 반려 생활을 하기 위해 ‘동물사랑배움터’ 를 적극 활용하길 부탁드린다”며, “반려동물 관련 영업주와 맹견 소유주는 매년 3시간 교육을 꼭 이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